‘슈가맨’ 강성, “대표님이 노래방 데려가시더니” 가수 데뷔 비화 공개!

[텐아시아=임휘준 인턴기자]20151223073824_5679d0df76235_1

‘슈가맨’ 배우 겸 가수 강성이 가수로 데뷔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22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이하 슈가맨)’에서는 크리스마스 특집으로 가수 출신 강성이 오랜만에 얼굴을 비췄다.

이날 강성은 “원래 연기자로 데뷔했다”며 입을 열었다. 이어 “대표님이 노래방을 데려가서 노래를 시키시더니 ‘노래를 잘하는구나. 앨범을 내보자’라고 했다”고 밝히며 가수로 데뷔하게 된 비화를 공개했다.

MC 유재석은 “이름도 혹시 드라마 OST때문에 강성으로 바꾼 거 아니냐”고 물었고 강성은 “본명이다. 임강성인데 ‘임’을 뺀 거다”고 답했다.

임휘준 인턴기자 sosukehello@
사진. JTBC ‘슈가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