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강성, ‘용팔이’ 속 사고 친 그 한류스타 역할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강성

가수 겸 연기자 강성이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에 출연해 화제다.

지난 22일 오후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이하 슈가맨)’에서 강성이 슈가맨으로 출연해 히트곡 ‘야인’을 불렀다.

강성은 최근 드라마와 뮤지컬에 출연하며 연기자로 전향해 활동하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강성은 “‘용팔이’에서 사고 친 연예인을 연기했고, ‘그녀는 예뻤다’에도 나왔다”고 전했다.

강성은 ‘용팔이’에서 호텔 VIP 고객이자 한류스타 차세윤 역할을 맡았다. 호텔 스위트룸에서 여자를 성폭행하고 폭력을 저지른 비열한 스타의 모습을 연기해 눈길을 끈 바 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SBS ‘용팔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