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강성, 근황 공개 “‘그녀는 예뻤다’, 고준희에 발 밟히는 역할로 등장”

[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근황

강성이 근황을 밝혔다.

22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에는 허각과 로이킴이 쇼맨으로 출연해 대결을 펼쳤다.

이날 강성은 유재석 팀의 슈가맨으로 등장했다. 강성은 “‘드라마 ‘그녀는 예뻤다’에서 고준희 씨에게 발을 밟히는 역으로 나왔다”며 연기자로 활동중인 근황을 밝혔다. 이에 유재석은 “아, 그분이 강성씨였냐”며 놀라워 했다.

이어 강성은 “원래는 연기자로 데뷔했었는데, 소속사 대표님이 노래방에 가서 노래를 시켜보더니 음반을 내자고 해서 노래를 하게 됐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JTBC ‘슈가맨’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