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생각’ 고아성, 이한 감독을 향한 무한 신뢰, 이유는?

[텐아시아=정시우 기자]조슬기

고아성이 이한 감독에 대한 무한 신뢰를 드러냈다.

22일 서울 CGV 압구정에서는 이한 감독을 비롯, 배우 임시완 고아성 이희준이 참석한 가운데 영화 ‘오빠생각’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극 중 전쟁 한가운데로 뛰어든 선생님 박주미 역을 맡은 고아성은 이날 “이한 감독님과는 ‘우아한 거짓말’ 때 좋은 기억이 있었다. ‘오빠생각’이 감독님 작품이라 해서 믿고 참여하게 됐다”며 “감독님이 원하신다면 다음 작품도 함께 하고 싶다”고 전했다.

‘완득이’ ‘우아한 거짓말’의 이한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오빠생각’은 한국전쟁 당시 실존했던 어린이 합창단을 모티브로, 모든 것을 잃어버린 전쟁터 한가운데 그곳에서 시작된 작은 노래의 위대한 기적을 그린다. 2016년 1월 개봉.

정시우 기자 siwoorain@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