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표, 라이머와 손잡고 신곡 ‘산타처럼’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김진표

가수 김진표가 프로듀서 라이머의 도움을 받아 신곡을 발표한다. 지난 2013년 10월 정규 7집 이후 약 2년 만이다.

김진표는 지난 14일 자신의 SNS를 통해 “지난 주부터 정말 오랜만에 작업ㅇ르 시작했다. 곡은 예전부터 쟁여둔 곡들도 있었고, 수소문도 했다”고 근황을 전했다.

이어 “신곡은 ‘산타처럼’이며, 로맨틱 겨울을 잇는 시즌송 같아 보이지만 들어보면 꼭 그렇지는 않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무려 2년 반 만에 완성한 새로운 가사이다. 개인적으로 뿌듯하다”고 기대를 높였다.

김진표는 이번 작업에서 라이머의 지원사격을 받았고, 오는 17일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