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비너스’ 소지섭♥신민아, 운동 핑계로 꽁냥 스킨십 ‘달달’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오마이비너스

신민아와 소지섭이 운동을 핑계로 연애를 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2 ‘오마이비너스’ 9회에서는 강주은(신민아)가 김영호(소지섭)이 달달한 모습을 보였다.

“공은 공이고, 사는 사”라고 말했던 김영호는 운동을 핑계로 강주은과 애정행각을 펼쳤다. 얼굴을 가까이에 두고 운동을 하던 강주은이 운동만 하자, 김영호는 “눈치가 없네”라며 강주은에 뽀뽀했다.

이어 커플 운동을 하며 스킨십을 했다. 김영호는 “복부비만에 좋은 커플 운동”이라고 핑계를 댔다. 두 사람은 장준성(성훈)과 김지웅(헨리)가 등장할 때마다 우스꽝스런 자세를 취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KBS2 ‘오 마이 비너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