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데이’ 박형준, “‘마지막 승부’덕에 팬레터 쌀포대로 받아” 인기 인증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해피투데이

배우 박형준이 과거 인기의 정도를 밝혔다.

11일 방송된 SBS ‘해피투데이’에서 박형준은 과거 자신이 출연했던 드라마 ‘마지막승부’를 언급하며 당시의 인기에 대해 “내 인기라기 보다 드라마가 인기있었던 것이다”라고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박형준은 “근데 그 때 정말 모든 배우들이 인기가 많긴 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팬레터를 받았는데 쌀포대 자루에 다 들어갈 정도로 방대한 양이 오기도 했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박형준은 “그래서 하루 날을 잡고 모든 팬레터에 답장을 해줬다. 일일이 쓸 수는 없으니까 자필로 쓴 편지를 복사해서 거기에 사인을 해 드렸다. 진심으로 감사했다”라고 덧붙이며 팬사랑을 드러내기도 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SBS ‘해피투데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