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손준호, “아내 김소현에 첫 눈에 반해…두 번째 만남부터 프로포즈”

[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라디오

손준호가 아내 김소현과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지난 9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서는 대한민국 대표 유부남 스타 권오중, 김정민, 손준호, 조연우가 출연해 ‘내 아내 나이를 묻지 마세요’ 특집을 꾸몄다.

이날 손준호는 아내 김소현에게 첫 눈에 반했다며 “두 번째 만남부터 구애를 하기 시작했다. 누나라고도 안 하고 ‘크리스틴 사랑해요’라고 고백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손준호는 “당시 김소현이 아마 대한민국에서 선을 가장 많이 볼 때였는데, 선 자리까지 따라갔다”며 “김소현이 나오면 ‘커피 마셨어요? 나랑은 우유 먹을래요?’라고 연하남으로서 매력을 어필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MBC ‘라디오 스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