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손준호, 기차역 100일 이벤트에 김소현 “하지 마!” 폭소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라디오스타

뮤지컬배우 손준호가 자신이 한 100일 이벤트에 대해 말했다.

9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서는 대한민국 대표 유부남 스타 권오중, 김정민, 손준호, 조연우가 출연해 ‘내 아내 나이를 묻지 마세요’ 특집을 꾸몄다.

이날 방송에서 MC들은 손준호가 과거 김소현에게 해준 이벤트 내용을 들은 작가들이 질색을 했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손준호는 “100일 쯤에 기차역에서 케이크에 초를 꽂고 김소현을 기다렸다”라며 “에스컬레이터 위에서 김소현에게 ‘백일 축하합니다’ 노래를 불렀더니 제발 이건 하지 마라고 입을 틀어막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MBC ‘라디오 스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