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마이 비너스’ 소지섭, 신민아에 백허그 고백 “건강한 게 섹시한 것”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오마비 4

‘오 마이 비너스’ 소지섭이 신민아에 달달한 고백을 전했다.

8일 방송된 KBS2 ‘오 마이 비너스’ 8화에서는 대구에서 재회한 김영호(소지섭)와 강주은(신민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은 늦은 밤 졸음운전을 피하려 동침을 하게 됐다. 서먹해하던 영호는 곧 주은의 허리를 껴안으며 백허그를 했다.

영호는 주은에게 “아프지마요. 나한텐 그게 제일 예쁜거니까. 건강한 게 제일 섹시한거니까”라고 고백했다.

이어 영호는 주은의 등에 얼굴을 파묻은 채 “등짝 좋아. 나랑 맞먹겠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KBS2 ‘오 마이 비너스’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