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레옹, 정체는 클릭비의 오종혁…’17년 차 아이돌’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복면가왕

‘복면가왕’ 의 정체가 그룹 클릭비의 오종혁으로 밝혀졌다.

6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여전사 캣츠걸’에 맞서 18대 가왕을 뽑는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고독한 사나이 레옹’과 ‘남극신사 펭귄맨’은 모두 김종서의 노래로 3라운드 대결을 펼쳤다.

3라운드의 승리는 펭귄맨에게 돌아갔고, 레옹은 정체를 공개했다. 가면을 벗은 레옹은 클릭비의 오종혁으로 밝혀졌다.

이날 오종혁은 “‘복면가왕’ 만큼은 피하고 싶던 프로그램이었다. 어마어마한 분들이 많이 나와서 내 가수생활이 끝날 수도 있겠다라고 생각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