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레옹, 패닉 ‘왼손잡이’로 파라오 제치고 2라운드 승리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복면가왕

‘복면가왕’ 레옹이 파라오를 제치고 3라운드에 진출했다.

6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여전사 캣츠걸’에 맞서 18대 가왕을 뽑는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머리가 커서 슬픈 파라오’와 ‘고독한 사나이 레옹’이 2라운드 준 결승전 첫 번째 대결을 선보였다.

이날 파라오는 김장훈 ‘세상이 그대를 속일지라도’를 선곡해 열창했다. 파라오는 우직한 목소리로 진한 감동을 선사해 관객들을 환호케 했다.

이어 레옹은 패닉의 왼손잡이를 열창했다. 관객들을 들썩거리게 만드는 흥겨운 스캣과 록 스피릿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날 2라운드 승자는 레옹이 차지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