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딸 금사월’ 백진희, 송하윤 모교 방문해 생활기록부 열람.. ‘오월 찾았다’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금사월17

‘내 딸 금사월’ 백진희가 송하윤의 정체를 알아챘다.

29일 방송된 MBC ‘내 딸 금사월’에서는 이홍도(송하윤)의 모교를 찾은 금사월(백진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홍도의 못난이 인형을 발견한 후 금사월은 이홍도의 모교를 방문했다. 이어 생활기록부를 뒤져 이홍도의 흔적을 찾았고 종이에 붙은 오월의 증명 사진을 보며 이홍도가 오월임을 확신했다.

금사월은 담당 교사에게 고마움을 표하며 눈물을 흘렸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내 딸 금사월’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