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딸 금사월’ 윤현민, 백진희와 데이트에 도지원 끼자 ‘시무룩’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금사월12

‘내 딸 금사월’ 윤현민이 백진희와 둘만의 시간을 보낼 수 없어 좌절했다.

29일 방송된 MBC ‘내 딸 금사월’에서는 금사월(백진희)과 마주친 한지혜(도지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지혜는 금사월의 집에 쌀을 채우다 금사월과 마주쳤다. 당황하는 한지혜에 금사월은 “매번 곡식 채워준 것이 아줌마였느냐. 정말 고맙다”며 눈물을 글썽였다.

이어 금사월은 “저희 밥 해놓고 영화보러 가기로 했는데 함께 가겠느냐”고 물으며 한지혜에 팔짱을 꼈다.

이에 강찬빈(윤현민)은 얼떨떨한 표정을 짓다 “좋지. 표를 세 장 예매해야겠네”라며 씁쓸해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내 딸 금사월’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