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딸 금사월’ 윤현민, 유재석으로 인해 백진희에 프러포즈 실패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금사월11

‘내 딸 금사월’ 윤현민이 프러포즈에 실패했다.

29일 방송된 MBC ‘내 딸 금사월’에서는 금사월(백진희)에게 프러포즈하는 강찬빈(윤현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찬빈은 금사월과의 식사 약속을 잡아 만났다. 바쁘다는 금사월에 강찬빈은 재빠르게 준비해둔 이벤트를 시작했다.

강찬빈은 반지를 꺼내 눈을 감고 “내가 하는 말 잘 들어. 널 엄청 좋아하고 있어. 처음이라 떨리는데 내 마음을 받아줬으면 좋겠다. 혹시 울어?”라고 말한 뒤 눈을 떴다. 하지만 이때 유재석이 등장하며 금사월은 이미 자리를 뜬 상태였다.

유재석의 앞에 서있는 금사월에 강찬빈은 민망한 듯 미간을 찌푸렸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내 딸 금사월’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