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파라오, 아로미 13표차로 꺾고 2라운드 진출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복면2

‘복면가왕’ 파라오가 아로미를 꺾고 2라운드에 진출했다.

29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가왕 ‘여전사 캣츠걸’에 맞서 18대 가왕에 도전하는 8명의 새로운 복면가수가 등장했다.

1라운드의 첫 번째 대결은 ‘머리가 커서 슬픈 파라오’와 ‘왕눈이 친구 아로미’의 듀엣 무대였다.

파라오와 아롬이는 이원진과 류금덕의 ‘시작하는 연인들을 위해’를 선곡해 듀엣했다. 두 사람의 선곡에 관객들은 전주부터 환호했다. 아로미는 영롱한 목소리를 뽐냈고 파라오는 굵직한 목소리로 노래를 이어갔다.

대결의 결과는 파라오의 승리였다. 파라오는 56대 43의 13표차로 2라운드에 진출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