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과 함께2’ 송민서, “친구들이 악플 걱정 많이 한다…부담 준 것 같아 미안”

[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민서

송민서가 친구들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지난 26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님과 함께 시즌2-최고(高)의 사랑'(이하 님과 함께2)에서는 기욤이 송민서의 부산 친구들과 만났다.

이날 송민서는 친구들과의 만남 후 인터뷰에서 “친구들이 혹시 내가 욕을 먹을까봐 하나부터 열까지 다 물어봤다”며 “성형했다는 얘기가 많아서 어렸을 때 사진을 가져가도 되는지 물어보더라”고 말했다.

이어 송민서는 “한편으로는 친구들에게 미안하더라. 부담을 준 것 같기도 하고…말로 할 수 없이 고맙다”고 친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JTBC ‘님과 함께2′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