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킴, 정규 3집 커버 공개..외로운 겨울 남자 변신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로이킴

가수 로이킴이 25일(수) 공식 SNS를 통해 오는 12월 4일(목) 발매될 정규 3집 ‘북두칠성’의 자켓 이미지를 전격 공개했다.

공개된 자켓 이미지 속 로이킴은 ‘북두칠성’ 이라는 타이틀에 걸맞게 까만 밤하늘과 별자리를 배경으로 누군가와 눈을 맞추듯 정면을 응시, 솔직한 내면을 표현하며 외로운 겨울 남자의 감성을 극대화 했다.

음원 발매 시각 또한 겨울 밤과 어울리는 발라드 ‘북두칠성’의 감성을 최대한 끌어올리기 위해 4일 00시(3일 자정)에 맞춰 공개된다.

소속사 측은 “로이킴은 음악뿐 아니라 자켓 이미지와 앨범 전체 구성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해왔다. 3집 앨범은 솔직한 자신의 모습을 꾸밈없이 ‘날 것 그대로’ 보여주는 컨셉으로 구성했다.”고 밝혔다.

컴백을 앞두고 정규 3집 앨범 자켓 표지를 공식 공개함으로써 1년 2개월여만에 컴백하는 로이킴의 새 앨범에 어떤 음악과 감성, 생각이 담길 지 팬들의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특히 정규 3집 타이틀곡 ‘북두칠성’을 통해 기타와 포크 음악이 아닌 ‘발라드’ 장르를 택하며 12월 ‘겨울 발라드’ 시장에서 어떠한 모습을 선보일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로이킴은 12월 4일 00시, 진솔하고 담백한 보컬과 겨울 감성 가득한 웅장한 발라드곡 정규 3집 앨범 “북두칠성” 발매에 이어 18일~20일 연세대 백양 콘서트홀에서 ‘2015 로이킴 연말 콘서트’ <북두칠성>을 개최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CJ 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