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락의 황제’ 김종서, 오늘(24일) 홍대 밴드공연..’초심으로’

[텐아시아=김주리 기자]

락의 황제 김종서가 홍대에서 라이브 무대를 선보인다.

가수 김종서는 오늘(24일) 오후 8시 홍대 브이홀에서 열리는 홍대 공연 프로젝트 ‘미스틱 오픈런(MYSTIC OPENRUN)’을 통해 밴드 공연을 펼친다.

가수 김종서의 홍대 공연 프로젝트 ‘미스틱 오픈런’ 무대는, 대답없는너, 플라스틱 신드롬, 아름다운 구속 등 주옥 같은 히트곡은 물론이거니와 다양한 곡들로 꾸며질 예정으로 대한민국의 살아있는 락의 자존심 김종서가 초심으로 돌아가 팬들과 호흡 할 수 있는 열정적인 공연이 될 것으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미스틱 오픈런’은 뮤지션들에게 더 많은 공연 기회를 제공하고, 팬들에게는 다양한 음악을 들려주고자 지난 5월부터 시작된 미스틱의 공연 프로젝트로 지금까지 박지윤, 에디킴, 김예림, 장재인, 정진운밴드 등 미스틱 소속 뮤지션 뿐만 아니라 뷰티핸섬, 데이식스(DAY6), 조문근밴드, 네이브로, 윤석철트리오, 루드페이퍼 등 다양한 뮤지션들도 출연해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김종서가 출연하는 홍대 공연 프로젝트 ‘미스틱 오픈런’은 24일 오후 8시 홍대 브이홀에서 열린다.

김주리 기자 yuffie5@
사진. NH미디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