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 레이디 제인, 최여진-유승옥에 굴욕 “별명 초딩몸매 됐다”

[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레이디

레이디 제인이 최여진-유승옥에 굴욕을 당했던 경험을 밝혔다.

지난 15일 방송된 KBS2 ‘개그콘서트’의 ‘호불호’ 코너에 깜짝 출연했다.

이날 레이디 제인은 “나한테 굴욕을 제대로 준 최여진, 유승옥 ‘호불호’ 팬클럽에 가입하자”고 제안했다.

이어 레이디 제인은 최여진, 유승옥과 나란히 서 있는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레이디 제인은 두 사람에 비해 작은 키와 아담한 몸매를 선보여 비교되는 모습을 보였다.

레이디 제인은 “이날 이후로 내 별명이 홍대여신에서 초딩몸매가 됐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KBS2 ‘개그콘서트’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