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추사랑, 난생 처음 마신 버터 맥주 음료에 ‘호로록’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슈퍼맨

‘슈퍼맨’ 추사랑이 난생 처음 맥주를 마셨다.

15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놀이동산에 간 추블리 부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추성훈은 추사랑과 일본 오사카의 한 놀이동산에 갔다.

여러 기구를 탄 후 추부녀는 식당을 찾았고 달달한 탄산 음료인 버터 맥주 두 잔을 주문했다.

음료를 한 모금을 마신 추성훈은 시원함을 표했고 추사랑에게도 먹을 것을 제안했다. 추사랑은 입가에 거품을 묻히며 맛있게 음료잔을 비웠고 추성훈은 흐뭇하게 그를 바라봤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