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는 예뻤다’ 최종화 앞두고 시청률 소폭 상승

그녀는 예뻤다

최종화를 앞둔 ‘그녀는 예뻤다’ 시청률이 소폭 상승했다.

6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5일 방송된 MBC 수목미니시리즈 ‘그녀는 예뻤다’ 시청률은 16.9%(전국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14회 방송분이 기록한 15.9%보다 1.0%P 상승한 수치이자 동시간대 1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이날 지성준(박서준)과 김혜진(황정음)은 깊어진 사랑을 확인하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이후 김혜진은 동화 작가의 꿈을 이루기 위해 한국에 남고, 지성준은 모스트 본사가 있는 미국으로 떠나 다음 이야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했다.

동시간대 방송된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은 5.4%를, KBS2 ‘장사의 신 객주 2015’는 10.2%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정시우 siwoorain@
사진. ‘그녀는 예뻤다’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