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재화, “친구들 사이에서 ‘쇼윈도부부’로 불려” 폭소

[텐아시아=오원경 인턴기자]

김재화 애교

배우 김재화가 남편을 향한 애교를 선보였다.

4일 MBC ‘라디오스타’에는 김법래,김재화,차순배,최병모가 출연한 ‘어디서 본 것 같은 경향이 없지 않아 있네’ 특집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규현은 김재화에게 “애교가 많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김재화는 “애교를 부려도 신랑이 반응이 없다. 워낙 혼자있고 싶어해서 ‘혼자만의 시간씨’라는 별명도 붙였다. ‘오빠’라고 불러도 안 보니까 오빠씨, 오빠띠, 여보, 여보씨 라고 불러도 안 본다”고 토로했다. 이어 김재화는 “그래서 노래도 만들어서 불러줬는데 반응이 없었다”며 직접 그 노래를 불러 눈길을 끌었다.

또한 김재화는 “그런데 어느날 남편이 노래를 불러줘서 감동을 받았다. 친구들 올 때만 노래를 불러주니까 쇼윈도 부부라고 불린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오원경 인턴기자 wonti920@
사진. MBC ‘라디오스타’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