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이라서’ 민호, 박소담에 선물 세례 “오다 주웠다”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처음이라서

민호가 박소담에게 선물을 했다.

4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온스타일 ‘처음이라서’에서는 윤태오(민호)가 한송이(박소담)에게 옷과 화장품, 가방, 신발을 선물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윤태오는 한송이가 데이트를 앞두고 마땅한 옷을 고르지 못하자 옷가게로 가 선물을 샀다. 윤태오는 한송이를 위한 원피스부터 카디건, 신발, 가방에 이르기까지 완벽한 데이트룩을 구매해 한송이에게 선물했다.

윤태오는 “오다 주웠다”는 말로 아무렇지 않은 척 선물을 준 후 한송이가 기뻐하자 뿌듯해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온스타일 ‘처음이라서’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