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7 스펙터’, 섹시한 벤 위쇼+야심가 앤드류 스캇을 주목하라

[텐아시아=정시우 기자]벤 위쇼SPECTRE

배우 벤 위쇼와 앤드류 스캇이 ‘007 스펙터’에서 각각 ‘Q’와 ‘C’ 역으로 분해 관객에게 강렬한 존재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먼저 영국 훈남 배우 벤 위쇼는 2006년 영화 ‘향수: 어린 살인자 이야기’에서 향기를 갈망하는 ‘그루누이’ 역을 맡으며 대중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바 있다. ‘브라이트 스타’ ‘클라우드 아틀라스’ ‘007 스카이폴’ 등에 출연, 여심을 사로잡은 바 있는 그는 특유의 매력으로 국내에도 수많은 팬을 보유하고 이다.

‘007 스펙터’에서 벤 위쇼가 맡은 무기개발요원 ‘Q‘는 뛰어난 두뇌로 신무기를 개발하는 천재 물리학자. MI6에게 버림받으며 사상 최악의 위기에 처한 ‘제임스 본드’의 진정한 동료로 활약할 예정이다. 특히 역대 최연소 ‘Q’로 화제를 모았던 벤 위쇼는 ‘제임스 본드’를 위해 최선을 다하면서도 그가 지닌 힘을 경계하며, 그에 끌려 다니지 않는 자제력을 지닌 강인함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벤 위쇼와 함께 눈길을 끄는 빛나는 조연은 바로 앤드류 스캇. ‘셜록’에서 ‘모리아티’ 역으로 이름을 알린 앤드류 스캇은 샘 멘데스가 연출한 브로드웨이 데뷔작 ‘버티컬 아워’로 드라마 리그 시상식 후보에 올랐으며 영국 아카데미 수상작 2014년 영화 ‘프라이드’로 영국 독립 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는 등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앤드류 스캇은 이번 ‘007 스펙터’에서 MI6와 MI5 합병을 이끌며 부장이 되는 야심을 갖고 있는 국가 안전 보장 센터의 새 의장 ‘C’역을 연기한다. “C는 매력 있고 높은 지능의 인물” 이라며 21세기 최첨단 기술적 진보를 이용해 사람들을 감시하는 ‘C’ 역을 설명한 앤드류 스캇은 ‘제임스 본드’를 압박하는 캐릭터로 긴장감을 불러일으킬 예정이다.

‘007 스펙터’는 제임스 본드가 자신의 과거와 연관된 암호를 추적하던 중 악명 높은 조직 ‘스펙터’의 비밀을 알게 되면서 마주하는 사상 최악의 위기를 그린다. 오는 11월 11일 IMAX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정시우 siwoorain@
사진제공. UPI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