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을’ 장희진, 진짜 자매 찾았다…신은경·장소연·이열음 중 누구?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마을

‘마을’ 장희진이 진짜 자매를 찾았다.

28일 방송된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이하 마을)’ 7회에서는 김혜진(장희진)이 죽기 전 남긴 유전자 검사지를 바라보는 박우재(육성재)와 한소윤(문근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유전자 검사지에는 “모계일치”라고 적혀있었고, 이에 소윤은 우재에게 “엄마를 찾은건가?”라고 물었다.

우재는 “엄마를 찾았을 경우, ‘친자’라는 표현을 쓴다. ‘모계일치’라고 적힌 걸 보면 진짜 언니나 동생을 찾은 것 같다. 아마 이 마을에 있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가영(이열음), 강주희(장소연), 윤지숙(신은경)의 모습이 차례로 비춰져 진짜 혜진의 자매가 누군지 궁금증을 더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