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기 측, “‘레지던트 이블6’ 출연 맞다…남아공 체류 중”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이준기

배우 이준기가 헐리웃 영화 ‘레지던트 이블6:더 파이널챕터(이하 레지던트 이블6)’에 출연한다.

17일 오전 이준기 소속사 나무 엑터스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이준기가 ‘레지던트 이블6’에 출연한다. 현재 남아프리카공화국 체류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같은 날 ‘레지던트 이블6’에 출연 중인 밀라 요보비치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준기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밀라 요보비치는 “태권도 3단이자 배우인 이준기와 지난 몇 일 간 즐겁운 작업을 함께 했다. 무술 실력이 늘어날 것 같다”라며 이준기와 함께 ‘레지던트 이블6’ 촬영 중인 것을 암시하기도 했다.

‘레지턴트 이블6’는 2002년부터 시작된 인기 SF 블록버스터의 완결편으로 알려졌다. 인기 게임 ‘바이오하자드’가 원작인 ‘레지던트 이블’ 시리즈는 인류를 위기에 빠뜨리는 엄브렐라의 음모에 맞선 여전사 앨리스의 전투와 활약을 그린다.

이준기는 지난 달 종영한 MBC ‘밤을 걷는 선비’에 출연하여 조선시대 뱀파이어로 활약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팽현준 기자 pangp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