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는 예뻤다’ 유이·이준기·박형식·김제동, 셀럽으로 깜짝 등장 ‘눈길’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그녀는 예뻤다

‘그녀는 예뻤다’에 스타들이 깜짝 출연했다.

15일 방송된 MBC ‘그녀는 예뻤다’에서는 모스트지의 창간 20주년 기념 파티가 열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모스트지의 창간 20주년을 맞아 파티가 열렸다. 이에 파티를 찾은 셀러브리티로 국내 유명 연예인들의 모습이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가수 겸 배우 유이를 비롯, 이준기, 박형식이 셀러브리티로 레드카펫을 밟는 모습이 그려진 가운데 사회자로는 방송인 김제동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김제동은 능청스러운 연기를 선보이며 김혜진(황정음)에게 중요한 소식을 전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MBC ‘그녀는 예뻤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