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이라서’ 김민재, 민호에 “사실 나도 박소담 좋아해” 순수한 고백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처음이라서

김민재가 박소담에 대한 마음을 드러냈다.

14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온스타일 ‘처음이라서’에서는 서지안(김민재)이 윤태오(민호)에게 자신을 좋아하는 사람이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 서지안은 누가 자신을 좋아하는 것 같다면서 한송이(박소담)를 떠올렸다.

서지안은 “말은 안 하는데 느낌으로 (좋아하는 걸) 알겠다”면서 “다른 사람들이랑 있을 때랑 나랑 단둘이 있을 때랑 좀 다르다”고 말했다.

이어 서지안은 “예쁘고 귀엽고 순수하고 착한 애다. 사실 나도 걔가 좋다”고 고백했다. 그러나 서지안은 “사귀자고 해도 안 사귈 거다. 지금이 딱 좋다”며 순수한 마음을 드러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온스타일 ‘처음이라서’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