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2’ 김태우, 첫 무대에도 이기찬·정인 꺾고 2연승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불명

‘불후의 명곡2’ 김태우가 이기찬과 정인을 꺾고 2연승을 차지했다.

10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의 노래하다’은 작사가 김순곤 편으로 박상민, 이기찬, 김태우, 손승연, 김필, 정인, 호란이 명곡을 재해석했다.

이날 김태우는 박강성의 ‘문밖에 있는 그대’로 이기찬을 꺾고 1승을 했다. 이에 맞서는 가수는 정인이었다.

정인은 김완선의 ‘나만의 것’을 선곡했다. 정인은 미우의 지원사격과 작은 체구에서 뿜어져 나오는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무대를 장악했다.

409표로 승리한 김태우와의 대결에서 정인은 아쉽게 패했다. 김태우는 2연승을 하며 대결을 이어갔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