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비, 청순한 일상 셀카 공개 ‘인형 미모’

[텐아시아=오원경 인턴기자]

이유비

이유비가 청순매력을 뽐냈다.

이유비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핏쨔 아앙”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유비는 피자를 먹으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이유비의 긴 생머리가 청순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또한 이유비의 커다란 이목구비와 잡티 하나 없는 하얀 피부가 눈길을 끈다.

이유비는 최근 종영한 MBC ‘밤을 걷는 선비’에서 남장 책괘 조양선 역을 맡아 열연한 바 있다.

오원경 인턴기자 wonti920@
사진. 이유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