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혁권, “오달수, 화면에서 머리 더 작게 나온다” 폭소

[텐아시아=오원경 인턴기자]

오달수

박혁권이 오달수를 향해 돌직구를 날렸다.

7일 MBC ‘라디오스타’에는 박병은,박혁권,이병헌,조달환이 출연한 ‘믿고 보는 남자들-충무로 특집’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박병은은 “영화계에서 ‘오달수를 욕하는 사람은 그 사람이 나쁜 사람’이라는 말이 있다”며 오달수의 인성을 칭찬했다.

이에 윤종신은 “과감하게 오달수 욕 한 번 하실 분 없냐”고 물었고, 박혁권이 “사석에서 한 번 뵀었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박혁권은 “화면에서 머리가 더 작게 나오더라”라며 “길에서 한 번 봤는데 ‘어떻게 서있지?’라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돌직구를 날려 모두를 폭소케했다.

오원경 인턴기자 wonti920@
사진. MBC ‘라디오스타’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