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신인 걸그룹 트와이스, 10월 20일 데뷔 확정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트와이스

신인 걸그룹 트와이스가 10월 20일 데뷔를 확정지었다.

JYP엔터테인먼트는 7일 0시 공식 SNS와 티저 사이트 (twice.jype.com) 를 통해 트와이스의 데뷔를 알리는 이미지를 오픈했다.

둥글게 모여앉은 트와이스는 각자의 손에 들린 전등으로 팀 로고를 비추며, 하나의 꿈을 향해 나아가겠다는 각오를 어필했다.

트와이스는 지난 5월 Mnet에서 방영한 데뷔 서바이벌 프로그램 ‘식스틴’을 통해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서바이벌에 참여한 16명의 연습생은 매회 주어지는 강도 높은 미션을 수행하며 실력을 겨뤘다.

치열한 경쟁 속에서 대중성과 실력을 인정받은 나연, 정연, 모모, 사나, 지효, 미나, 다현, 채영, 쯔위 등 아홉 명이 최종 멤버로 선택됐다. 이들은 개성 넘치는 성격과 건강하고 생기발랄한 매력, 성실함으로 데뷔 전부터 팬덤을 형성하고 있다.

트와이스는 JYP엔터테인먼트가 미쓰에이 이후 5년 만에 선보이는 걸그룹이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JYP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