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비, 사랑스러운 일상 셀카 공개 ‘인형 미모’

[텐아시아=오원경 인턴기자]

유비

이유비가 깜찍한 일상을 공개했다.

이유비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지 몰랐쮸융ㅋㅋㅋ이건없찌롱”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유비는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이유비의 환한 미소와 사랑스러운 스타일링이 귀여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또한 이유비의 커다란 이목구비와 잡티 하나 없는 하얀 피부가 눈길을 끈다.

이유비는 최근 종영한 MBC ‘밤을 걷는 선비’에서 남장 책괘 조양선 역을 맡아 열연한 바 있다.

오원경 인턴기자 wonti920@
사진. 이유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