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님은 내 며느리’ 오영실, 김혜리에 제대로 복수 “그렇게 날 구박하더니”

[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1

‘어머님은 내 며느리’ 오영실이 김혜리에게 복수했다.

23일 방송된 SBS ‘어머님은 내 며느리’에서는 염순(오영실)이 경숙(김혜리)의 결혼 사실을 알고 자신을 구박했던 경숙에게 복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경숙과 현주(심이영)의 처지가 뒤바뀌었다는 사실을 알게된 염순은 “내가 이야기하면 언니만 집에서 쫓겨나는거다”라며 경숙을 압박했다.

결국 경숙은 염순의 요구를 모두 들어줘야만 하는 입장이 됐다. 경숙은 “그렇게 날 구박하더니”라고 말하며 자신을 약올리는 염순에게 고기를 구워주고 마사지를 해줬다. 하지만 염순은 이에 만족하지 않고 “현주한테 조카며느리면 나는 너에게 고모할머니다. 어디서 ‘야’라고 부르냐”며 자신에게 반말을 하는 경숙을 몰아붙여 웃음을 선사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SBS ‘어머님은 내 며느리’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