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님은 내 며느리’ 오영실, 김혜리·심이영 전세역전에 “콩가루 집안이다”

[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1

‘어머님은 내 며느리’ 오영실이 김혜리의 결혼 사실을 알았다.

23일 방송된 SBS ‘어머님은 내 며느리’에서는 김염순(오영실)이 추경숙(김혜리)과 유현주(심이영)의 관계가 역전된 것을 알게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염순은 동우를 보러 왔다가 경숙과 마주했다. 염순은 경숙에게 “언니가 왜 이 집에 있냐”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고, 경숙은 염순에게 자신의 결혼 사실을 고백, 현주의 조카 며느리가 됐음을 밝혔다.

모든 사실을 알게 된 염순은 “완전 콩가루 집안이다”라며 “어떻게 언니가 현주 시어머니인 걸 숨길 수 있냐. 사기 결혼이다”라고 일침을 가했다. 이어 “말 안하면 현주랑 성태(김정현)만 힘든 거 아니냐. 내가 입 열면 언니는 쫓겨나는 거다”라며 경숙을 압박해 긴장감을 높였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SBS ‘어머님은 내 며느리’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