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장미여관 육중완, 눈썹 문신 시술! 결과는? “대만족!”

[텐아시아=윤석민 인턴기자]

육중완

그룹 장미여관의 멤버 육중완이 눈썹 문신을 했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주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주영훈 편 2부’에 출연한 육중완은 최근 눈썹 문신을 받은 사실을 고백하며 “요즘 못생김의 아이콘이 나라고 하더라. 다른 부위는 무서워 대신 눈썹 문신을 받았다. 매우 만족한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평소 육중완과 친분이 두터운 전설 주영훈이 “육중완이 외모에 관심이 많다. 사실 왕자병이 있다”라며 거침없이 폭로해 폭소를 자아냈다고.

장미여관은 주영훈이 작사, 작곡한 코요태의 ‘비몽’을 선곡, 강렬한 밴드사운드와 완벽한 하모니가 돋보이는 무대를 선보이며 신나는 댄스곡인 원곡을 가을 냄새가 물씬 풍기는 진한 록발라드로 재탄생시켜 관객과 전설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육중완의 눈썹 문신에 대한 깜짝 고백은 오는 19일 오후 6시 5분 방송되는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석민 인턴기자 yun@
사진.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