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 차홍, 곱슬머리 남자 스태프에 당황 “펴 드릴까요?”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마리텔2

‘마리텔’ 차홍이 남자 스태프의 머리 손질에 나섰다.

13일 생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는 MLT-11로 하연수, 차홍, 박지우, 김구라, 오세득이 개인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차홍은 반곱슬의 남자 스태프의 머리 손질에 나섰다. 곱슬이 심한 스태프의 머리에 차홍은 “곱슬 볼륨을 살리면 좋을 것 같다”라며 볼륨 살리는 법을 알려줬다. 차홍의 방법은 헤어 드라이어로 열을 가한 후 ‘만질만질’이라며 비비는 것이었다.

하지만 스태프는 자신의 곱슬머리가 싫다고 말하며 펴달라고 요구했다. 스태프의 말에 차홍은 “꼬불꼬불한 것이 왜 싫으냐. 매력 포인트다. 동그란 얼굴에 머리가 붙고 선 것보다 이국적으로 곱슬한게 좋다”며 고집을 부렸다. 하지만 무표정한 스태프에 차홍은 “펴드릴까요? 펴드릴게요”라며 작아지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마이 리틀 텔레비전’ 본방송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된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