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프리티 랩스타’ 효린, 첫 등장부터 ‘시선집중’…”랩 좋아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효린

걸그룹 씨스타 효린이 등장부터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11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엠넷(Mnet) ‘언프리티 랩스타’는 출연자들의 첫 만남을 담았다.

특히 효린은 등장부터 모두의 이목을 끌었다. 그의 등장에 일부 출연자는 “왜 나온 것인지 모르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와 관련해 효린은 “내가 여기 온 것이 기분 나쁠 수도 있다. 랩을 좋아한다”고 밝혔다. 그는 이후 자기소개 싸이퍼 시간을 통해서도 수준급의 랩 실력을 뽐내 호평을 이끌어냈다.

‘언프리티 랩스타2’에는 효린 외에도 헤이즈, 캐스퍼, 애쉬비, 길미, 안수민, 예지, 키디비, 수아, 유빈, 트루디 등이 출연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Mnet ‘언프리티 랩스타’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