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프리티 랩스타2’ 효린, “‘나가수’보다 진솔하고 신선한 매력있다”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효린 팽현준

씨스타 효린이 가창 서바이벌 MBC ‘나는 가수다(이하 나가수)’와 ‘언프리티 랩스타2’를 비교했다.

오전 11시 서울 영등포 아모리스 웨딩홀에서는 케이블채널 Mnet ‘언프리티 랩스타2’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한동철 국장과 연출자 고익조 PD를 비롯해서 래퍼 헤이즈, 캐스퍼, 애쉬비, 길미, 안수민, 키디비, 수아, 트루디, 원더걸스 유빈, 씨스타 효린, 피에스타 예지가 참석했다.

이날 효린은 “‘나가수’와 ‘언프리티 랩스타2’는 매우 다르다”며 입을 열었다.

이어 “‘언프리티 랩스타2’는 가창 서바이벌과 달리 더 솔직하고 과감하다. 래퍼들이 들려주고 싶었던 ‘내 얘기’를 하기 때문에 더 진솔하고 당찬 매력 느껴질 것”이라고 말했다.

여성 래퍼 서바이벌 ‘언프리티 랩스타2’는 오는 11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팽현준 기자 pangp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