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가수’ 시즌3 가왕 양파, ‘나가수 레전드’ 첫 번째 무대 장식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양파 팽현준

MBC ‘나는 가수다 시즌3’ 가왕, 양파가 ‘나는 가수다 레전드’의 문을 열었다.

7일 오후 상암문화광장에서 열린 ‘DMC 페스티벌 2015’의 ‘나는 가수다 레전드’에서는 가수 양파가 등장해 첫 무대를 꾸몄다.

양파는 자신의 노래 ‘애송이의 사랑’과 ‘나는 가수다 시즌3’에서 불렀던 신중현의 ‘아름다운 강산’을 불렀다. 올 초 ‘나는 가수다’에서 양파가 보여줬던 감성 발라드와 파워풀한 락 보컬이 인상적이었다.

양파는 “제가 노래를 방송에서 오랫동안 못했었다. 노래를 할 수 있는 무대가 그리웠다”며 “앞으로 계속 노래를 할 수 있을까 두려움이 있었는데 ‘나는 가수다 시즌3’ 가왕이 되면서 노래하는 기쁨과 행복을 알게 됐고 두려움을 떨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가을밤을 음악으로 물들인 ‘나는 가수다 레전드’는 오는 12일 토요일 오전 9시 50분에 MBC와 네이버 V앱을 통해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팽현준 기자 pangp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