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가수 레전드’ 국카스텐, 상암문화광장 달군 두 번째 주인공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국카스텐

MBC ‘나는 가수다 시즌2’의 주역 국카스텐이 레전드 두 번째 무대를 장식했다.

7일 오후 상암문화광장에서 열린 ‘DMC 페스티벌 2015’의 ‘나는 가수다 레전드’에서는 밴드 국카스텐이 등장해 무대를 꾸몄다.

국카스텐은 자신들의 노래 ‘꼬리’와 ‘나는 가수다 시즌2’에서 불러 화제를 모았던 해바라기의 ‘어서 말을 해’를 불러 관객석을 뜨겁게 만들었다.

국카스텐의 보컬 하연우는 “6개월 동안 ‘나는 가수다’를 하면서 치열하게 보냈던 기억이 난다. 마지막 무대에서 비공식적으로 청중 평가단 앞에서 ‘꼬리’를 불렀던 기억이 난다. 모든 것을 태워버리겠다고 불렀는데 오늘 또 오랜만에 ‘나는 가수다’ 특집 무대에 나오게 됐다”며 “기쁘고 정말 좋았던 프로그램이었다”고 ‘나는 가수다 레전드’ 무대에 오른 소감을 밝혔다.

가을 밤을 음악으로 물들인 ‘나는 가수다 레전드’는 오는 12일 토요일 오전 9시 50분에 MBC와 네이버 V앱을 통해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팽현준 기자  pangp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