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인교진 “드라마 속 소이현과 키스신, 완벽했다”

[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1

인교진이 ‘해피투게더3’에서 아내 소이현과의 키스신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놨다.

3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는 여름 스페셜 야간매점 ‘특급 애처가’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 날 방송에서는 윤민수, 인교진, 주영훈, 노유민이 출연해 결혼생활 뒷이야기를 털어놨다.

인교진은 “키스신 할 때 무브먼트를 보면 서로 어떤 사이인지 알 수 있다”며 키스신에 일가견이 있음을 밝혔다. 이에 MC들은 “아내 소이현 씨와 드라마를 찍을 때 키스신은 어땠냐”고 물었고 인교진은 “완벽했다”라며 웃음을 보였다.

인교진은 “그 날 키스신을 앞두고 소이현에게 ‘열심히 해서 한 번에 끝내자’고 말했다. 그러자 소이현도 부끄러웠는지 ‘그러자’고 말하더라”라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하지만 한 번에 끝내지는 못했고 신이 계속 반복되니까 최선을 다해서 열심히 하게 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