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을 걷는 선비’ 심창민, 이준기에 “스스로를 믿어” 조언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밤을 걷는 선비

심창민이 이준기에게 든든한 조언을 전했다.

3일 방송된 MBC ‘밤을 걷는 선비’에서는 귀(이수혁)의 함정에서 목숨을 건진 이윤(심창민)이 김성열(이준기)을 만나러 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윤은 김성열로부터 결국 비책이 조양선(이유비)의 피를 마시는 것이라는 사실을 들었다. 그러나 김성열은 “피를 마시면 귀와 대적할 수 있으나 또다른 귀가 태어나게 된다”며 자신이 괴물로 변할 것을 걱정했다.

김성열이 “제가 귀와 얼마나 다른지 모르겠다”며 자책하자 이윤은 “내가 본 김성열은 무고한 자를 해할 사람이 아니다. 스스로를 믿으라”며 조언을 전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MBC ‘밤을 걷는 선비’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