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인교진, 소이현 향한 구애 스토리 공개 ‘궁금증UP’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해피투게더3' 인교진

‘해피투게더3’ 인교진이 아내 소이현에게 대시했던 사연을 공개한다.

3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3′에는 여름 스페셜 야간매점 ‘특급 애처가’ 특집으로 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윤민수, 인교진, 주영훈, 노유민이 출연해 결혼생활 뒷이야기를 털어놓을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인교진은 소이현과의 만남부터 결혼까지의 풀 스토리를 가감 없이 공개했다. 인교진은 “소이현과 오랜 시간을 오빠 동생으로 지냈는데 함께 드라마를 찍다가 감정이 생겼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드라마 찍는 중간 중간 고백을 했는데 (소이현이) 안 믿더라”며 서운함을 토로했다.

또한 인교진은 “키스씬이 있을 때는 나의 마음을 전달하고자 성심성의껏 했다. 감독님도 말리고, 소이현도 나를 자제시킬 정도였다”고 고백해 폭소를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이날 인교진은 배우들의 ‘썸’은 키스씬을 보면 알 수 있다는 일명 ‘무브먼트 이론’을 주장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즉석에서 시범까지 보이는 인교진의 열띤 강의에 현장의 모든 사람이 매료됐다는 후문이다.

‘해피투게더3’ 여름스페셜 야간매점 ‘특급 애처가 특집’은 3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