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셈블리’ 정재영, 김서형과 의리 지켜 출당 위기

[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어셈블리4

‘어셈블리’ 정재영이 김서형에 대한 의리를 지켰다.

2일 방송된 수목드라마 ‘어셈블리’에서는 진상필(정재영)이 홍찬미(김서형)과의 의리를 지키기 위해 위기를 맞았다.

이날 진상필은 홍찬미와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끝까지 제보자를 밝히지 않았다. 최인경은 “출당한다는 뜻이 무슨 뜻인지 아냐. 딴청계가 없어진다는 뜻이다”며 분노의 목소리를 냈다.

하지만 진상필은 “어쩔 수 없다”며 결국 홍찬미 의원의 이름을 꺼내지 않았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KBS2 ‘어셈블리’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