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유리, 섹시 만두 댄스로 큰 호응 ‘엄지 척’

주간아이돌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주간 아이돌’ 유리가 섹시 만두 댄스로 호응을 얻었다.

26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 에브리원 ‘주간 아이돌’에는 정규 5집으로 돌아온 소녀시대 2탄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다시 쓰는 프로필’코너가 진행됐다. 써니의 프로필에는 ‘소녀시대 멤버들이 뽑은 섹시한 멤버’라고 적혀있었다. 이를 들은 티파니는 “이거 본인이 뽑은거다”라고 폭로했다. 써니는 “제가 뽑은거다. 장난아니다. 되게 섹시한다”라고 말했다. 티파니는 유리를 선택했고 효연은 서현을 꼽았다. 효연은 “의외로 글래러머스한 막내다”라고 말했다.

이에 MC들은 써니, 유리, 서현에게 섹시댄스 대결을 제안했다. 이에 써니는 섹시댄스를 선보였고 멤버들의 야유를 샀다. 이어 유리는 섹시 만두 댄스를 선보이며 MC들의 호응을 얻었다. 마지막으로 나선 서현은 부끄러움에 온 몸이 빨개지며 정직한 섹시댄스를 춰 웃음을 자아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MBC 에브리원 ‘주간 아이돌’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