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승환,’미세스캅’ 현장 비하인드 공개…양아치 전과자의 ‘반전’

신승환미세스캅8회 (1)

[텐아시아=윤석민 인턴기자] SBS ‘미세스캅’에서 배달환 역으로 열연 중인 신승환의 현장 비하인드가 공개됐다.

26일 신승환의 소속사 위드메이는 ‘미세스캅’에서 김희애의 정보원으로 활약 중인 전직 전과자 배달환 역 신승환의 현장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승환은 청남방에 꽃무늬 나시를 입고 불량한 모습으로 아이들의 군기를 잡고 있는 한편, 촬영이 끝나자 언제 그랬냐는 듯 환하게 웃는 얼굴로 촬영 현장을 밝히고 있어 시선을 끈다.

신승환은 매회 시청률 상승 가도를 달리고 있는 ‘미세스캅’에서 진지한 흐름 속 감초처럼 얼굴을 비추며, 매 등장마다 극의 분위기를 끌어올리고 있다.

25일 방송된 SBS ‘미세스캅’ 8화에서는 신승환이 불량 청소년들을 향해 “자세 똑바로 해라. 똑바로 안 하면 죽는다 진짜” 엄포를 놓으며, 당구장 안으로 걸어들어오는 조재덕을 향해 마치 동료 경찰처럼 거수경례를 해 조형사를 열받게 하는 동시에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신승환은 SBS ‘미세스캅’, KBS ‘가족을 지켜라’, 영화 ‘베테랑’ 등에 출연하며 종횡무진 활약 중이다.

윤석민 인턴기자 yun@
사진. 위드메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