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희경, tvN으로 향할까? “새 드라마, 긍정적으로 논의 중”

노희경_작가_에세이집_‘지금_사랑하지_않는_자,_모두_유죄’_개정판_출간1 (1)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노희경 작가가 케이블채널 tvN 행을 논의 중이다.

22일 오후 CJ E&M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tvN이 노희경 작가의 새 드라마 편성을 논의 중이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아직 확정된 내용은 없지만 양측 모두 긍정적으로 이야기하고 있는 단계”라며 “확정된 사항이 나올 시 추후 입장을 밝힐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노희경 작가가 tvN과 노년에 접어든 여자들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 협의를 끝났다고 보도했다.

노희경 작가는 1995년 MBC 베스트극장 ‘엄마의 치자꽃’으로 데뷔하여 ‘우리가 정말 사랑했을까’, ‘슬픈 유혹’, ‘꽃보다 아름다워’, ‘굿바이 솔로’, ‘그들이 사는 세상’, ‘빠담빠담’, ‘그 겨울, 바람이 분다’, ‘괜찮아, 사랑이야’ 등을 집필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북로그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