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바퀴’ 김구라, 새 MC 서예지에 “하리수 느낌이다” 돌직구

서예지

[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세바퀴’ 서예지가 MC 신고식을 치뤘다.

21일 방송된 MBC ‘세바퀴’에는 이종수, 홍석천, 김정민, 레이디제인, 이정, 윤성호, 조세호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나란히 새 MC로 발탁된 배우 온주완과 서예지의 MC 신고식이 치뤄졌다. 생에 첫 MC를 맡은 서예지는 긴장한 모습으로 인사를 건넸다.

이에 김구라는 “약간 하리수씨 같은 느낌이 난다”며 “목소리 톤을 띄워야 한다”고 말해 서예지를 당황케 했다. 하지만 서예지는 이내 목소리를 한 음 올려 다시 인사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MBC’ 세바퀴’ 방송캡처